홈 / 학회지 / 연구윤리규정

이메일 사이트맵 찾아오시는길 홈
(사)한국NGO학회 연구윤리 규정
2013. 12. 15. 제정
2016. 12. 9. 개정
2019. 3. 22. 개정



제1장 총칙

제1조. (목적) 본 규정은 (사)한국NGO학회(이하 학회)에서 발간되는 전문학술지 『NGO 연구』(이하 학회지)의 논문, 학술회의 및 세미나 등에서 발간되는 학술간행물과 관련하여 인간의 존엄과 사회의 윤리를 손상하지 않고, 연구의 엄밀성과 윤리성을 제고할 수 있는 규율을 규정함으로써 건전한 연구문화를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제2조. (적용대상) 이 규정은 학회에 논문을 투고하거나 발표하는 모든 회원과 그 저작물을 대상으로 한다.

제3조. (위반행위의 범위) 여기서 연구윤리 위반행위란 연구를 작성, 투고, 게재하는 과정에서 연구목적과 무관하게 고의 또는 중대한 과실로 내용을 위조, 변조, 표절, 저자표시 부당, 중복게재 하는 행위 등을 말하며, 각 개념의 의미는 아래와 같다.

1. 위조: 존재하지 않는 데이터 또는 연구결과 등을 허위로 만들어내는 행위
2. 변조: 연구의 재료나 장비 등을 인위적으로 조작하거나 데이터를 임의로 변형, 삭제함으로써 연구내용을 왜곡하는 행위
3. 표절: 타인의 아이디어, 연구내용을 정당한 승인 또는 인용 없이 도용하는 행위
4. 저자표시 부당: 연구내용 또는 결과에 대해 직접적인 공헌이나 기여를 한 사람에게 정당한 이유 없이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지 않거나, 기여하지 않은 자에게 감사의 표시 또는 예우의 차원에서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는 행위
5. 중복게재: 기존 연구발표, 학위논문의 축약본이나 타 학술지에 이미 발표된 논문을 중복으로 게재하는 행위
6. 이중투고: 동일한 논문을 두 개 이상의 학술지에 동시에 투고하거나, 심사 중인 논문을 타 학술지에 투고하는 행위
7. 무단수정: 게재판정이 내려진 원고를 출판사에 넘겨진 후 편집위원장의 승낙 없이 출판사와 연락하여 내용을 임의로 수정하는 행위
8. 허위진술: 투고 시 본인의 학력, 경력, 연구업적 등에 대해 허위로 기재하는 행위
9. 이 외에 본인 또는 타인의 부정행위 의혹에 대한 조사를 고의로 방해하거나 제보자에게 위해를 가하는 행위, 부당하게 원고의 게재 및 게재거부에 압력을 넣거나 방해하는 행위
10. 기타 일상 준칙의 범위를 심각하게 벗어나는 행위에 대해서는 편집위원회의 결정에 따르기로 함.


제2장 연구윤리 위반행위 검증

제4조. (연구윤리위원회) 학회는 학회지의 연구윤리를 강화하기 위해 5명 내외의 위원으로 구성된 연구윤리위원회(이하 위원회)를 둔다. 위원회의 위원장은 학회장이 임명하고, 위원은 위원장의 추천에 따라 학회장이 임명한다. 위원장 및 위원의 임기는 2년으로 하고, 중임할 수 있다.

제5조. (위반행위의 제보 및 접수) 제보자는 위원회에 직접 또는 전화, 서면, 전자우편 등으로 제보할 수 있으며, 구체적인 부정행위 내용과 증거를 포함하여 제보하여야 한다.

제6조. (조사위원회의 구성) 위원회는 부정행위 발생을 인지하거나 제보가 있을 경우, 위원장 책임 하에 10인 이내의 조사위원회를 구성하고 이에 대한 조사를 실시한다.

제7조. (위원회의 권한) 위원회는 제보자, 피조사자, 증인, 참고인 등에 대해 진술을 위한 출석을 요구할 수 있다.

제8조. (제보자와 피조사자의 권리보호) 위원회는 제보자의 신원을 보호하도록 노력해야 하며, 위반행위 여부에 대한 검증이 완료될 때까지 피조사자의 명예나 권리가 침해되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한다. 조사와 관련된 일체의 사항은 비밀로 하며, 조사에 참여한 자는 조사와 관련된 정보를 부당하게 누설해서는 안 된다. 다만, 공개의 합당한 필요성이 제기될 경우, 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공개할 수 있다.

제9조. (이의제기) 위원회는 연구윤리 위반으로 제보된 피조사자에게 이의제기 및 충분한 소명기회를 제공하여야 한다.

제10조. (판정) 연구윤리 위반행위의 판정은 위원회 위원의 과반수 동의로 의결한다. 의사표시는 간접적 수단으로도 할 수 있으며, 가부 동수인 경우에는 위원장이 결정한다.


제3장 후속조치

제11조. (제재) 연구윤리 위반행위가 확인, 판정된 경우에는 다음 각 호의 제재를 가할 수 있다.

1. 연구부정 논문의 게재 불허
2. 게재된 논문의 취소 및 공개
3. 향후 2년간 투고 금지
4. 회원자격 일시정지 및 박탈
5. 기타 적절한 조치

제12조. (결과통지) 위원장은 조사결과에 대한 위원회의 결정을 서면으로 작성하여 지체 없이 피조사자 등 관련자에 통지한다.

제13조. (재조사) 제보자 또는 피조사자가 판정에 불복할 경우, 통지를 받은 날로부터 30일 이내에 서면 또는 전자우편으로 위원회에 재조사를 요청할 수 있다.

제14조. (명예회복) 조사결과 연구윤리 위반행위가 없었던 것으로 확정될 경우, 위원회는 피조사자의 명예회복을 위해 결과에 대한 공지 등과 같은 노력을 해야 한다.

제15조. (기록보관 및 보고) 조사와 관련된 기록은 조사 종료 이후 5년간 보관하여야 한다. 판정결과는 나중에 학회 이사회와 총회에 보고하여야 한다.


제4장 연구윤리 강화조치

제16조. (연구윤리 교육) 학회는 연구윤리를 증진하기 위해 연구윤리위원회를 통해 회원들에 대한 윤리교육을 실시한다. 윤리교육은 온라인 혹은 오프라인을 통해 최소한 년 1회 이상 실시한다.

제17조. (윤리규정 준수) 학회 회원 및 투고자는 이 규정을 준수해야 하며, 논문의 투고 및 발표 시에는 윤리규정서약서의 양식에 반드시 서명, 제출하여야 한다.

제18조. (논문유사도 검사 실시). 학회의 학술지에 논문을 투고하는 자는 한국학술지인용색인(KCI)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는 논문유사도 검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제출하여야 한다. 논문유사검사에서 기존 논문들과 유사도 비율이 10%를 넘을 때는 편집위원장은 편집회의를 통해 논문의 심사를 진행할 것인가를 결정한다.

제19조. (심사자 소속) 학회는 연구윤리를 증진하기 위해 논문의 심사자가 투고자와 동일한 대학 혹은 기관에 소속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